삼청동 근처 가회동쪽에 보면 유명한 오키친이라는 레스토랑이 있다!
물론 알고 간건 아니었고 우연히 좋은분의 소개로 좋은 분위기에서 너무 맛있는 식사를 하고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키친의 위치는 삼청동길에서 정독도서관쪽으로 쭉 올라오다가 삼거리에서 좌회전하면 길가에 보인다
약도는 홈페이지에서 퍼옴 ^^  http://www.ofoodart.com/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옥을 개조해서 만든 레스토랑~ 정말 주의깊게 보지 않으면 찾기가 힘들다는..
왜 이렇게 맛있고 유명한 음식점들은 숨어 있는걸까? 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키친(OKitchen)'은 오정미 푸드아트 인스티튜트의 부설기관이라고 한다
요리에 대한 열정과 사랑이 넘치는 학생들이 모여 만든 <음식 연구소>라고..
그리 큰 규모가 아니기에 예약은 필수일듯!
우리는 운 좋게 자리가 남아 있어서 식사를 할 수 있었다지 ^^

사용자 삽입 이미지

OK! ㅋ 갑자기 하이킥이 생각나는건 왜일까? 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실내 분위기는 지붕의 한옥느낌을 그대로 살려서 편안하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카운터 위의 와인병들~ 다음에 가면 와인을 하나 먹어볼까 한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창가에 가지런히 있는 식객과 신의 물방울~ 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빵이 기본 셋팅으로 나왔다~ 종류는 총 4가지였고 빵만으로도 충분히 배가 부를정도로 많은양~ ㅋ
바게트와 포카치아 그리고 버터밀크비스켓과 또띠아처럼 얇은 과자같은 빵~
저 많은걸 거의 다 먹었다 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사장님의 강추로 주문한 에피타이저
로스트 야채와 감자 샐러드를 곁들인 오리콘피 17,000
사실 오리고기는 정말 안 좋아 하는데 이건 기름도 하나도 없고 너무 야들야들 연하고 맛있었다 ^^
오리콘피는 오래 묵힌 오리 기름에다 다시 오리를 익히는 음식으로 여러번 익혀서 부드럽고 맛있다고 한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키친에서 가장 유명한 요리란다~ 초점이 제대로 안맞았지만;; 암튼 어흑! 또 먹고 싶어요~ 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 다음 주문한 요리는 역시 추천해주신 메뉴! 스파게티 보타가 17,000
송어알과 케이퍼, 마늘, 엔초비, 빵가루 양념을 사용했다고 한다. 짭짤한 맛의 느끼하지 않은 스파게티!
그위에 바삭바삭 빵가루의 식감도 좋았고 특히나 바삭한듯한 면발의 느낌마져도 최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원래 스파게티를 잘 즐기지 않는데.. 정말 맛있게 먹었다~ 전혀 느끼하지 않은 맛^^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다음 마지막 요리는 와인소스의 블랙 앵거스 스테이크 36,000
곁들여 나온것이 뭘까 궁금했는데
그 정체는 감자와 양파등 야채를 구워 소스와 함께 켜켜이 올려서 이쁘게 만든것
그리고 저 위의 빨간것의 정체는? 무엇일까요? ㅋㅋ 첨에는 빨간고추인줄 알았는데
알고보니 양배추의 식감이었다.. 정확한 정체는 모르겠다는 ㅋㅋ
그래도 새콤해서 스테이크와 같이 먹음 딱이에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미듐으로 주문한 스테이크의 단면! 오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적당하게 구워져 나와서 너무 맛있었어요 ^^
온통 맛있다는 소리밖에 없지만 정말 맛있었던걸;; 하하하
스테이크의 가격은 살짝 부담스럽지만 나머지의 메뉴는 맛대비 최고인거 같아요 ^^

하루쯤은 북적거리는 삼청동을 지나 가회동으로의 나들이도 좋을듯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가회동 | 오키친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고고씽!

댓글을 달아 주세요